• 구름조금동두천 21.5℃
  • 구름조금강릉 19.6℃
  • 흐림서울 23.5℃
  • 대전 22.8℃
  • 흐림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7.6℃
  • 흐림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6.6℃
  • 맑음고창 21.6℃
  • 구름조금제주 25.7℃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1.6℃
  • 구름조금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6.4℃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NEWS

文 대통령 "2022년까지 정보보호 예산 8485억원 투입할 것"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 축사에서 “‘정보보호’는 4차 산업혁명의 지속가능성 뒷받침하는 버팀목”이라 밝혀

[문화투데이 = 조성윤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올해부터 2022년까지 정보보호 관련 예산 8485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정보보호 시장을 14조원 규모로 확대하고, 1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잠실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2019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에서 서면 축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대한민국은 이제 데이터를 가장 잘 활용하는 나라를 넘어 데이터를 가장 안전하게 다루는 나라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정보보호는 4차 산업혁명의 성공과 데이터 경제의 지속가능성을 뒷받침하는 버팀목"이라고 표현했다. 최근 정부가 ‘국가사이버안보전략’을 발간한 이유도 정보보호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올해부터 2022년까지 정보보호 관련 예산 8485억원을 투입할 것"이라며 "정보보호 시장을 14조원 규모로 확대하고, 1만개의 일자리를 만들어내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정보보호 인증제품을 공공구매 수의계약 대상에 포함하고, 보안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신제품 개발과 상용화, 해외 진출까지 원스톱 지원을 확대·강화할 것"이라며 "각 분야별 필요한 보안 모델을 개발, 보급하고 정부의 8대 혁신성장 선도사업의 설계부터 실행에 이르기까지 보안을 필수화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사이버 보안 빅데이터 센터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사이버 위협을 사전에 탐지하고 대응하는 역량을 강화하겠다"며 "생활과 밀접한 사물인터넷 기기의 상시적인 안전점검체계를 구축하고, 현재 7곳인 지역정보보호지원센터를 내년까지 10개소로 확대할 것"이라고 전했다.